note

창의적인 교육을 해야한다면서 규칙만 늘린다.

창의적인 인재를 데려와야 한다며, 직원들의 창의성을 키워야 한다면 제한만 늘린다.

장난하냐?

창의성을 키우려면 우선 창의성을 이해하지 못하는 rule maker들 부터 권한을 없애야 할 듯.
할 줄 아는 건 “창의성 만드는 속성 교육”, “창의적인 인재가 하는 행동 100가지 따라하기” 같은 끝없는 checklist 만 만들테니.

아니면 적어도 창의성을 이해하는 아랫사람에게 위임하거나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