note

차 코치는 “마운드에 올라가 ‘내려가기 아깝지? 안바꾸게 해봐’라고 말했다”고 밝혔다. 흔들리던 투수를 바로잡는 것. 말 한마디면 충분했다.

본인 스스로 증명할 기회를 주는 것도 좋은 리더십이라고 생각.

관리자가 개개인에게 업무 진행상황을 묻는 것보다 본인들이 발표(?)하게 하는 게 좋지 않을까?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