note

멤버가 “내가 할 일은 다했다”며 방어적으로 나올 때, 열정 책임감 프로정신 운운하기 전에 권한이 충분히 위임됐는지 살펴볼 것. 일만 위임하고 권한을 위임하지 않으면 오너십은 안드로메다로 간다.

@siris25 책임은 위임되면 안되지 않을까요? 멤버가 사고를 치면 “책임이 위임되었으니 네 책임이다”라고 말할 소지가 있겠죠. 권한을 위임해서 실적을 내면 영광을 양보하되, 책임은 대신 져주는 것이 올바른 위임 같습니다.

https://twitter.com/iyooha/status/339171815299641344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