매일 아침 6시 20분에 일어나서 출근하는 생활을 하다
어쩌다 한번(주로 제 시간에 못 일어나서) 가족들과 함께 아침 먹고 아이들 학교 데려다주고 와이프 직장까지 운전해서 데려다 주고 회사에 오는 경우가 있는데 그러면 거의 서울 횡단을 하게 된다.

그래도 이게 사람 사는 거 아닌가? 싶다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

Archives

Follow

Get every new post delivered to your Inbox.

%d bloggers like this: